복음의동산
로그인회원등록비번분실현재접속자
   
내용없음9
내용없음10

회원등록 비번분실
Home Intro
HOT menu
포인트순 글등록순 회원님
관리자 0  
DoChoSea 0  
광현 0  
성순 0  
5 명활산 0  
6 sunlee 0  
7 산인 0  
8 청해산 0  
9 운곡 0  
10 청바지 0  
11 봉우리 0  
12 dalma 0  
13 다솜 0  
14 고등어 0  
15 무지개 0  
cache update : 30 minute



 culture life news
유익한글
 
작성자 광현
작성일 2013-06-01 10:26
ㆍ조회: 184  
세상에 이런 의사도 다 있습니다
한 의사가 응급수술을 위한
긴급전화를 받고 병원에 급히 들어와
수술복으로 갈아입고 수술실로 향했다.

조급하게 기다리던
소년의 아버지가 의사를 보자마자
"오는데 하루 종일 걸리나요?
내 아들의 생명이 얼마나 위급한지 모르나요?
의사로서 어떤 책임 의식도 없나요?"

의사는 미소를 지으며
"죄송합니다.
제가 외부에 있어서..
전화 받자마자 달려왔습니다.
수술을 시작할 수 있도록
조금만 진정해주세요."

"진정하라고?
만약 당신의 아들이 지금 여기 있다면 진정할 수 있겠어?
내 아들이 죽으면 당신이 책임질 거야?"
소년의 아버지는 매우 씩씩대며 화를 냈다.

몇 시간의 수술이 끝나고
밝은 표정으로 나온 의사가 말했다.
"다행히 수술은 성공적입니다.
더 궁금한 것이 있으면 간호사에게 물어 보세요"
그러고는 대답을 듣기도 전에
급히 달려 나갔다.

"저 의사는 왜 저렇게 거만한가요?
내 아들의 상태를 묻기 위해
몇 분도 기다릴 수 없나요?"
소년의 아버지는 수술실에서 나온 간호사에게 말했다.

간호사는 상기된 얼굴로 대답했다.
"의사 선생님의 아들이 어제 사고로 목숨을 잃었습니다.
장례 중 수술전화를 받고 급히 들어온 겁니다.
아드님 목숨을 살리고
장례를 마무리하러 급히 가신 거예요."


"....."





성급한 판단은 자칫!
이처럼 한참을 부끄럽게 만들 수 있습니다.

- 판단은 늦을수록 현명한 사람! (소천) -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80 늙은 남편이 부담 스러워요. 광현 2013-07-06 155
179 손금 보는법 광현 2013-07-06 250
178 좋아하는 사람과 사랑하는사람 광현 2013-07-05 177
177 3가지병신과 3가지 바보 광현 2013-06-29 212
176 100일 간 덕담 기적 나타나는 50가지 이유 광현 2013-06-18 262
175 행운응 불러오는 말 광현 2013-06-17 189
174 지혜롭게 행하는 자 광현 2013-06-17 190
173 열어보지 않은 선물 광현 2013-06-15 203
172 역대 정부별 대북 지원금 알고 있나요 ? 광현 2013-06-13 263
171 밥을 얻어다 주인을 섬기는개 (실화) 광현 2013-06-12 189
170 먼저 나의 마음을 풀어야지 광현 2013-06-08 214
169 버스 안에서 일어난 실화 광현 2013-06-05 226
168 좋은 말로 좋은 인연을 광현 2013-06-04 202
167 마음으로 바라보는 세상. 광현 2013-06-04 197
166 어느 초등학교 3년생의 눈물겨운 글 광현 2013-06-04 202
165 욕심의 끝은 어디인가, 광현 2013-06-04 196
164 벌은 꽃에게서 꿀을 따지만 광현 2013-06-04 192
163 언젠가 내 인생에 노을이 찾아 든다면, 광현 2013-06-03 192
162 아빠가 없는 세상 광현 2013-06-03 186
161 소녀의 편지 광현 2013-06-01 312
160 아내의 빈자리 광현 2013-06-01 245
159 노란손수건~부부 감동 실화 광현 2013-06-01 262
158 세상에 이런 의사도 다 있습니다 광현 2013-06-01 184
157 처음 가졌던 소중한 마음 광현 2013-06-01 174
156 어미소의 눈물 광현 2013-06-01 208
155 내 가슴에 넘칠 수 있는 사랑 광현 2013-05-31 212
154 남편과 아내들에게 드리는글 광현 2013-05-31 185
153 좋은 글, 행복한 마음. 광현 2013-05-31 189
152 잃고 살것인가..? 얻고 살것인가..? 광현 2013-05-30 201
151 아직도 기다림이 있다면 행복하다. 광현 2013-05-29 212
12345678

copyrights 2013,03, (c) by p.k.h All rights reserv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