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음의동산
로그인회원등록비번분실현재접속자
   
내용없음9
내용없음10

회원등록 비번분실
Home Intro
HOT menu
포인트순 글등록순 회원님
관리자 0  
DoChoSea 0  
광현 0  
성순 0  
5 명활산 0  
6 sunlee 0  
7 산인 0  
8 청해산 0  
9 운곡 0  
10 청바지 0  
11 봉우리 0  
12 dalma 0  
13 다솜 0  
14 고등어 0  
15 무지개 0  
cache update : 30 minute



 culture life news
유익한글
 
작성자 광현
작성일 2013-05-22 17:23
ㆍ조회: 179  
순간의 선택
 
순간의 선택이 10년을 좌우한다는 말이 있다.
건강에서도 마찬가지다.



몸무게와 허리둘레 사이즈 중


어디에 더 신경을 써야 할까.



사과와 오렌지 중 어느 것이 더 건강에 좋을까?


베이컨과 소시지 중 택일하라면


어느 쪽이 나을까?



2초간의 딜레마가 당신의 삶을 바꿔 놓을 수 있다고
영국 일간지 데일리 메일이 보도했다.

 

당신의 허리둘레는 신체용적지수보다
훨씬 더 나은 심장병 위험 예측변수다.

                       연구결과들에 따르면 심장과 동맥에 가장 많은
 
위험을 주는 것은 복부비만이다.
여성들의 경우
허리둘레 32인치 이상부터 건강 위험이
증가하기 시작하며
성들의 경우
35인치 이상이 되면 건강에
심각한 위협이 된다.

과거 40여 년의 연구 검토결과
전동칫솔이 플라크(치태)와
치은염(잇몸이 빨갛게 붓고 아픈 병)
줄이는데 일반칫솔보다
더 효과적인 것으로 조사됐다  

진짜 본래의 것을 섭취하는 것이 낫다.
과일주스는 당분이 첨가되는데다
섬유질이 없어지게 된다.
 
 
완전히 요리된 베이컨 한 조각은 
소시지보다

칼로리 열량이 더 적다.  
 
 
생 과일의 더 높은 수분함량은 적은 열량으로

더 많은 포만감과 만족감을 준다.
그러나 편리성이나 유통기한면에서
말린 과일을 생과일 대용으로
사용하는 것도 바람직하다.  

홍차나 녹차를 선택하라.
차는 심장에 좋은 노화방지물질이 풍부해서
건강한 동맥 유지에 효험이 있고
암예방에도 도움이 될 수 있다.


 

 
뛰기를 좋아하는 사람들은 걷기를
비웃을 수도 있다.
걷기는 진정한 체중 감량으로 이어지는
충분한 열량 연소를 시켜주지
못한다고 주장한다.
그러나 여러 관련 연구결과들에 따르면
정기적인 걷기 프로그램이
허리둘레를 줄이는데 도움이 되는
것으로 입증됐다.



마사지의 요체는 피부를 자극하는 것이 아니다.
피부 밑 근육을 풀어주는 것이다.
고통스러울 정도까지 하라는 것은 아니지만 근육을
충분히 풀어주는 노력을 할 필요가 있다.  

수영이 폐와 심장에
훌륭한 운동 임에는 틀림없다.
그러나 뼈에는 아무런 도움을 주지 못한다.
물에는 저항력이 많지 않기 때문이다.  


고령자들에 대한 연구에 따르면
평상적인 운동 10주일은 약물치료보다
우울증세 감소에 있어
20퍼센트 더 효과적인것으로 조사됐다.
그러나 우울증은 운동하고 싶은 마음이
들게 하지 않기 때문에 의사들은
두 가지 치료법을 병행하라고
권고하는 것이 일반적이다.  


혈압상 스트레스 호르몬의 부적정 효과를
줄이는 데 있어 친구관계가 대단히 중요하다.
책보다는 친구들과 보내는 시간이
건강에 제대로 투자된 시간이다.


수동변속 자동차를 운전하는 것에 대한 주된 논거는
칼로리는 연소시키면서 연료는 덜 쓰게 된다는 것이다.
건강에는
운전을 덜 피로하게 해주는
자동변속의 효과가 더 낫다.


옛말이 맞다.
노팅엄대학 연구팀 조사 결과,
일주일에 5개 이상의 사과를 먹으면
폐 기능을 향상시키고 숨 쉬기
곤란한 것과 천식 같은 증상이
줄어드는 것으로 확인됐다.
 
현금 vs. 신용카드

정답 = 현금

현금으로 지불하면
식료품 비용을 덜 쓰게 된다.
한 연구팀이 수백 가정을 대상으로 3개월 동안은 식료품 구입을
모두 현금으로만 하도록 하고  
카드1.jpg

신용카드만을 사용하도록 했다.
그 결과 신용카드를 사용하는 경우 식료품 구입에 20~30퍼센트
더 많은 지출을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올갠 폴카 노래방모음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50 남자는 가을을 타지만 여자는 사계절을 다탄다 광현 2013-05-29 188
149 말한대로 이루어집니다. 광현 2013-05-27 200
148 삶의 길을 환히 밝혀주는 지혜의 등불 광현 2013-05-27 227
147 孫子兵法의 人生 13 計 광현 2013-05-26 227
146 共存指數[공존비수]를 아십니까? 광현 2013-05-26 223
145 나의 어머니 광현 2013-05-26 207
144 행복을 부르는 사소한 습관 광현 2013-05-26 189
143 당신이 너무 좋아요. 광현 2013-05-24 218
142 실화 ...모정의 세월...너무 감동적인 글 광현 2013-05-23 247
141 잃고 살것인가? 얻고 살것인가? 광현 2013-05-23 207
140 신나게 사는 사람은 늙지 않습니다. 광현 2013-05-23 205
139 순간의 선택 광현 2013-05-22 179
138 여보 " 와 "당신" 의 차이 광현 2013-05-22 199
137 노인 냄새란 무엇일까 광현 2013-05-22 293
136 마음의 휴식이 필요할때 광현 2013-05-21 219
135 일곱 가지 착한 마음 광현 2013-05-20 212
134 나를 아름답게 하소서 광현 2013-05-20 206
133 천천히 살아가는 지혜 광현 2013-05-19 209
132 보여지지 않는 소중함 광현 2013-05-19 205
131 노년에 혼자 사는 방법 광현 2013-05-18 215
130 웃음의 효과 광현 2013-05-18 233
129 어느 아버지의 재산 상속 광현 2013-05-18 209
128 인간의 노화 광현 2013-05-18 201
127 말에 인격이 흐르도록 하십시요 광현 2013-05-18 201
126 마음이 예뻐지는 인생차 광현 2013-05-18 203
125 속절없는 애련의 통증 광현 2013-05-16 206
124 힘들어도 우리 웃고 살아요 광현 2013-05-15 211
123 눈부시게 아름다운 감동. 광현 2013-05-14 229
122 마음을 다스리는 10훈 광현 2013-05-14 203
121 어떤 인연으로... 광현 2013-05-14 228
12345678

copyrights 2013,03, (c) by p.k.h All rights reserv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