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음의동산
로그인회원등록비번분실현재접속자
   
내용없음9
내용없음10

회원등록 비번분실
Home Intro
HOT menu
포인트순 글등록순 회원님
관리자 0  
DoChoSea 0  
광현 0  
성순 0  
5 명활산 0  
6 sunlee 0  
7 산인 0  
8 청해산 0  
9 운곡 0  
10 청바지 0  
11 봉우리 0  
12 dalma 0  
13 다솜 0  
14 고등어 0  
15 무지개 0  
cache update : 30 minute



 culture life news
유익한글
 
작성자 광현
작성일 2013-05-12 16:24
ㆍ조회: 257  
두아들과 어머니
두 아들과 함께 살아가던 한 어머니가 
어느 날 밖에 나간 사이 집에 불이 났습니다. 

밖에서 돌아온 어머니는 순간적으로 
집안에서 자고 있는 아이들을 생각하고 
망설임도 없이 불속으로 뛰어 들어가 
두 아들을 이불에 싸서 나왔습니다. 

이불에 쌓인 아이들은 무사했지만 
어머니는 온 몸에 화상을 입고 
다리를 다쳐 절게 되었습니다. 

그 때부터 어머니는 거지가 되어 
구걸을 하면서 두 아들을 키웠습니다. 

어머니의 이런 희생 덕분에 
큰 아들은 동경대학에 
작은 아들은 와세다 대학에 
각각 수석으로 입학했습니다. 

시간이 흘러 졸업식 날 
졸업하는 아들이 보고 싶은 어머니는 
먼저 큰 아들이 있는 동경대학을 찾아갔습니다. 

수석졸업을 하게 된 아들은 
졸업과 동시에 큰 회사에 들어가기로 
이미 약속이 되어 있었습니다. 

아들의 눈에 수위실에서 
아들을 찾는 어머니의 모습이 들어왔습니다. 

수많은 귀빈들이 오는 자리에 
거지 어머니가 오는 것이 부끄러웠던 아들은 
수위실에 "그런 사람이 없다고 하라" 고 전했고 
어머니는 슬픈 얼굴로 돌아섰습니다. 

아들에게 버림받은 서러움에 
자살을 결심한 어머니는 죽기 전에
둘째 아들 얼굴이 보고 싶어 
둘째 아들이 졸업하는 와세다 대학을 찾아갔습니다. 

하지만 차마 들어가지 못하고 
교문 밖에서 발길을 돌렸습니다. 

그때 마침 이러한 모습을 발견한 둘째 아들이 
절뚝거리며 황급히 자리를 떠나는 어머니를 
큰 소리로 부르며 달려 나와 어머니를 업고 
학교 안으로 들어갔습니다. 

어머니가 "사람을 잘못 보았소" 라고 말했지만 
아들은 어머니를 졸업식장의 
귀빈석 한 가운데에 앉혔습니다. 

값비싼 액세서리로 몸을 치장한 귀부인들이 
수군거리자 어머니는 몸 둘 바를 몰라 했습니다.. 

수석으로 졸업하는 아들이 답사를 하면서 
귀빈석에 초라한 몰골로 앉아 있는 
어머니를 가리키며 자신을 불속에서 구해 내고 
구걸을 해서 공부를 시킨 어머니의 희생을 설명했고 
그제야 혐오감에 사로잡혀 있던 사람들의 눈에 
감동의 눈물이 고였습니다. 

이 소식은 곧 신문과 방송을 통해 
전국에 알려지게 되어 
둘째 아들은 큰 회사 오너의 사위가 되었으나 
어머니를 부끄러워한 큰 아들은 
입사가 취소되고 말았습니다. 

자기의 몸이 상하는 것을 아랑곳하지 않고 
아들을 불속에서 건져내고 구걸을 하면서까지 
아들을 공부시킨 자식을 위해서는 
희생도 마다하지 않는 이가 바로 어머니입니다.
두 아들과 함께 살아가던 한 어머니가 어느 날 밖에 나간 사이 집에 불이 났습니다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51 일곱가지 행복 광현 2013-05-04 274
150 긍정적인 생각이 행복의 첫걸음이다 광현 2013-04-28 274
149 늙어서 아내에게 조심해야 할 12가지 광현 2013-03-31 274
148 백두산 야생화 광현 2013-03-11 274
147 유익한 생활 상식 광현 2013-03-09 274
146 어느 마을 유명한 의사의 유언 광현 2013-04-06 272
145 콜라를 좋아하시는 분들께... 광현 2013-03-13 272
144 어떤 인연으로... 광현 2013-05-14 271
143 러스킨의 길 광현 2013-02-27 270
142 어머니의 마음 광현 2013-04-30 269
141 3.1절을 기리며 광현 2013-03-01 269
140 일곱 가지 착한 마음 광현 2013-05-20 268
139 휠체어 다이버의 바닷속 여행 광현 2013-04-10 267
138 상대방 핸드폰이 꺼져 있으면 광현 2013-03-17 266
137 행복 십계명 광현 2013-04-13 265
136 마지막까지 내곁에 남는 사람 광현 2013-04-28 264
135 6.25동란 영상 광현 2013-04-08 264
134 아내의 빈자리 광현 2013-06-01 263
133 친구여 나이가 들거든 이렇게 살게나 광현 2013-02-24 263
132 손금 보는법 광현 2013-07-06 262
131 알아야산다 ..샴푸의비밀 광현 2013-04-10 262
130 어머니 광현 2013-05-07 261
129 좋은 글, 행복한 마음. 광현 2013-05-31 260
128 마음에 담아두고싶은 메세지 광현 2013-03-05 260
127 침묵의 살인마 광현 2013-03-01 260
126 아버지는 누구인가.? 광현 2013-05-13 259
125 신나게 사는 사람은 늙지 않습니다. 광현 2013-05-23 258
124 인간의 노화 광현 2013-05-18 258
123 우리는 길 떠나는 인생 영상 1 광현 2013-03-23 258
122 두아들과 어머니 광현 2013-05-12 257
123456789

copyrights 2013,03, (c) by p.k.h All rights reserv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