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음의동산
로그인회원등록비번분실현재접속자
   
내용없음9
내용없음10

회원등록 비번분실
Home Intro
HOT menu
포인트순 글등록순 회원님
관리자 0  
DoChoSea 0  
광현 0  
성순 0  
5 명활산 0  
6 sunlee 0  
7 산인 0  
8 청해산 0  
9 운곡 0  
10 청바지 0  
11 봉우리 0  
12 dalma 0  
13 다솜 0  
14 고등어 0  
15 무지개 0  
cache update : 30 minute



 culture life news
유익한글
 
작성자 광현
작성일 2013-03-09 10:51
ㆍ조회: 260  
사찰 추녀 끝 풍경에 물고기를 매단 이유

사찰 추녀 끝 풍경에 물고기를 매단 이유

사찰 추녀 밑 풍경에 왜 물고기를?

그윽한 풍경소리,
그 풍경의 끝에는 물고기가 달려 있습니다.
물고기가 바람을 맞아 풍경소리를 울려 퍼지게 합니다.
그런데 왜 이 풍경에 물고기를 매단 것일까요?



먼저 풍경 끝의 물고기를 올려다 보십시오! 그리고
그 물고기 뒤로 펼쳐진 푸른 하늘을 그려보십시오!
그 푸른 하늘은 곧 푸른 바다를 뜻합니다.
그 바다에 한 마리의 물고기가 노닐고 있습니다.



푸른 하늘을 배경으로 삼아 한 마리 물고기를 매달므로써
그곳은 물이 한없이 풍부한 바다가 되었습니다.
그 풍부한 물은 어떠한 큰 불도 능히 끌 수 있습니다.



바로 나무로 지은 목조건물을 화재로부터

보호한다는 상징성을 담고 있는 것입니다.
또 다른 하나의 이유는 물고기가 깨어 있을 때나

잠잘 때 눈을 감지 않을 뿐 아니라
죽어서도 눈을 감지 않듯이 수행자도 물고기처럼

항상 부지런히 도를 닦으라는 뜻을 상징합니다.



“눈을 떠라!

물고기처럼 항상 눈을 뜨고 있어라.

깨어 있어라,
언제나 혼침과 번뇌에서 깨어나 일심으로 살아라.

그러면 너도 깨닫고 남도 능히 깨닫게 할지니….”
바람에 흔들리는 풍경의 소리를 들을 때마다,

깨어 있는 수행의 중요성과 아울러
큰 바다에서 자유로이 노니는 물고기의 참소식을 느껴봅시다.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30 피부미인 화장 잘하는법 여자분들보세요 광현 2013-03-15 437
29 보기힘든 귀한 사진자료입니다 광현 2013-03-15 266
28 고 박정희 대통령 장모님의 생신 축하연에서 노래하는 영상 광현 2013-03-13 400
27 콜라를 좋아하시는 분들께... 광현 2013-03-13 249
26 가난하지만 행복한 부부 광현 2013-03-13 266
25 마음을 보면 미래를 안다 광현 2013-03-12 253
24 백두산 야생화 광현 2013-03-11 275
23 백두산 야생화 광현 2013-03-11 252
22 그때그시절 시내버스 차장있던시절 광현 2013-03-11 262
21 아름다운 봄 이미지 광현 2013-03-11 270
20 조개의 불순물과 비린내를 한 번에 없애려면... 광현 2013-03-09 240
19 사찰 추녀 끝 풍경에 물고기를 매단 이유 광현 2013-03-09 260
18 인간은 시련 뒤에 인격이 형성된다 광현 2013-03-09 216
17 유익한 생활 상식 광현 2013-03-09 254
16 이마죤의 부족 [볼만하네요] 광현 2013-03-09 222
15 하루에 한번씩 읽어도 좋은글 광현 2013-03-08 221
14 조선조의 청백리 맹사성의 일화 광현 2013-03-08 239
13 그때 그시절 ...삼청교육대 펌 광현 2013-03-08 227
12 마음에 담아두고싶은 메세지 광현 2013-03-05 243
11 절대 만나면 안 되는 남자 유형 15 광현 2013-03-05 228
10 3.1절을 기리며 광현 2013-03-01 253
9 젊은이 들이여 전쟁을 아는가? ..펌 광현 2013-03-01 266
8 STOP! THE WAR(특집) 광현 2013-03-01 233
7 침묵의 살인마 광현 2013-03-01 245
6 옛 선인들의 시조 광현 2013-03-01 279
5 우리 그렇게 가자구 광현 2013-02-27 227
4 러스킨의 길 광현 2013-02-27 252
3 결국은 마음 광현 2013-02-27 216
2 난 할수있어 광현 2013-02-27 229
1 친구여 나이가 들거든 이렇게 살게나 광현 2013-02-24 244
12345678

copyrights 2013,03, (c) by p.k.h All rights reserv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