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음의동산
로그인회원등록비번분실현재접속자
   
내용없음9
내용없음10

회원등록 비번분실
Home Intro
HOT menu
포인트순 글등록순 회원님
관리자 0  
DoChoSea 0  
광현 0  
성순 0  
5 명활산 0  
6 sunlee 0  
7 산인 0  
8 청해산 0  
9 운곡 0  
10 청바지 0  
11 봉우리 0  
12 dalma 0  
13 다솜 0  
14 고등어 0  
15 무지개 0  
cache update : 30 minute



 culture life news
유익한글
 
작성자 광현
작성일 2013-03-13 18:33
ㆍ조회: 401  
고 박정희 대통령 장모님의 생신 축하연에서 노래하는 영상

 

  

▲감동의 영상 = '쑥스러워하며 노래하시는 박정희 대통령'

<출처=국가기록원>▲

고 박정희 대통령이 장모의 생신 축하연에서 노래하는 영상이 새삼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이 영상은 1974년 8월 15일 동국대학교 앞 국립극장 광복절 기념행사장에서 문세광에 의해

육영수 여사가 서거한 이듬해 1975년 1월 22일 빈자리에서 마련된 것으로 보여 집니다.

영상은 ‘가족과 함께, 이경령 여사의 80회 생신’이란 제목입니다.

특히 박정희 대통령은 청와대로 초빙한 많은 이들과 한데 어울리며 비통한 마음을 억누르

면서도 한 나라의

대통령을 떠나 한 집안의 가장이자 평범한 인간으로서 보는 이들 마음을 더욱 짠하게 만

듭니다.

박 대통령 가족이 모두 모인 생신 축하연에는 당시에 어머니 대신 퍼스트 레이디 역할을

했던 박근혜 대통령

당선자도 언뜻 비쳐 집니다. 이 자료는 희귀 영상물로 화질이 그리 좋은 편은 아닙니다.

병풍 앞에 한복을 입고 박 대통령과 나란히 앉은 이가 육 여사의 어머니입니다. 신년과

더불어 할머니

건강을 기원하는 덕담으로 시작한 생신 축하연은 시종일관 화기애애한 분위기로 흐르고

있습니다.

전반부는 식사를 하며 국가 경제에 얘기들로 채워집니다. 어느 정도 이어지고 박 대통령

은 이내 “노래 한다고 했는데,

여기 사회 할 사람 없나?” 하고 운을 뗍니다. 그러자 누군가가 일어나 노래를 시작합니다.

중간에는 박지만씨가

‘새마을 노래’ 를 하는 장면도 보이고 ‘비둘기 집’, ‘어버이의 노래’, ‘고향의 봄’, ‘그네’ 등을

부르는 여성들도 있습니다.

또한 노래하는 이들 중엔 목이 메어 중도에 멈추거나 쑥스러워 하는 모습도 잡힙니다.

박 대통령 역시 마찬가지입니다. 그의 노래는 27분 쯤이면 나옵니다. 이 자리에서 그가 부른 노래는 고복수의

‘짝사랑’ 으로 억새풀이 쓸쓸하게 은빛 파도를 일으키는 늦가을 정서를 담은 곡입니다. 이는 광복된 후 당시의

분단된 남북 현실에서 통일을 염원하는 의미에서 지금의 어르신들에 의해 널리 불려졌던 국민 애창곡입니다.

박 대통령이 “아! 으악새 슬피우니~” 로 시작해 노래하다 쑥스러운 듯 중간에 멈추며 웃을 때는 다른 사람들도

같이 웃는데 그 장면은 오래도록 깊은 인상을 남깁니다. 뒤에 전해진 얘기로 노래를 끝내고 난 그가 잠시

눈물을 흘려 주위를 더욱 숙연케 했다고 합니다.

후반부는 박 대통령과 초빙객들이 자립경제의 토대가 된 정신적 노래 ‘새마을 노래’ 를 다같이 합창하며 분위기가

고조되며 무르익어 가는 장면이 나옵니다.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30 피부미인 화장 잘하는법 여자분들보세요 광현 2013-03-15 438
29 보기힘든 귀한 사진자료입니다 광현 2013-03-15 266
28 고 박정희 대통령 장모님의 생신 축하연에서 노래하는 영상 광현 2013-03-13 401
27 콜라를 좋아하시는 분들께... 광현 2013-03-13 250
26 가난하지만 행복한 부부 광현 2013-03-13 266
25 마음을 보면 미래를 안다 광현 2013-03-12 254
24 백두산 야생화 광현 2013-03-11 276
23 백두산 야생화 광현 2013-03-11 253
22 그때그시절 시내버스 차장있던시절 광현 2013-03-11 263
21 아름다운 봄 이미지 광현 2013-03-11 271
20 조개의 불순물과 비린내를 한 번에 없애려면... 광현 2013-03-09 240
19 사찰 추녀 끝 풍경에 물고기를 매단 이유 광현 2013-03-09 261
18 인간은 시련 뒤에 인격이 형성된다 광현 2013-03-09 216
17 유익한 생활 상식 광현 2013-03-09 254
16 이마죤의 부족 [볼만하네요] 광현 2013-03-09 222
15 하루에 한번씩 읽어도 좋은글 광현 2013-03-08 222
14 조선조의 청백리 맹사성의 일화 광현 2013-03-08 240
13 그때 그시절 ...삼청교육대 펌 광현 2013-03-08 228
12 마음에 담아두고싶은 메세지 광현 2013-03-05 244
11 절대 만나면 안 되는 남자 유형 15 광현 2013-03-05 229
10 3.1절을 기리며 광현 2013-03-01 254
9 젊은이 들이여 전쟁을 아는가? ..펌 광현 2013-03-01 266
8 STOP! THE WAR(특집) 광현 2013-03-01 233
7 침묵의 살인마 광현 2013-03-01 246
6 옛 선인들의 시조 광현 2013-03-01 281
5 우리 그렇게 가자구 광현 2013-02-27 227
4 러스킨의 길 광현 2013-02-27 253
3 결국은 마음 광현 2013-02-27 217
2 난 할수있어 광현 2013-02-27 229
1 친구여 나이가 들거든 이렇게 살게나 광현 2013-02-24 244
12345678

copyrights 2013,03, (c) by p.k.h All rights reserv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