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음의동산
로그인회원등록비번분실현재접속자
   
내용없음9
내용없음10

회원등록 비번분실
Home Intro
HOT menu
포인트순 글등록순 회원님
관리자 0  
DoChoSea 0  
광현 0  
성순 0  
5 명활산 0  
6 sunlee 0  
7 산인 0  
8 청해산 0  
9 운곡 0  
10 청바지 0  
11 봉우리 0  
12 dalma 0  
13 다솜 0  
14 고등어 0  
15 무지개 0  
cache update : 30 minute



 culture life news
유머
 
작성자 광현
작성일 2013-09-23 13:54
ㆍ조회: 292  
달래면,, 줄래



 

 

   달래면,, 줄래

 회식 자리에서 사장은 언제나

 여비서와 건배를 했다.

건배 할때마다 사장이 비서한테

"진달래"를 외쳤다.



그러자 비서 왈 ~

"사장님 진달래가 뭔디요??"
하자


사장 왈 ~

"진~ 하게 한잔먹고 함~ 달래면 줄래"

준말이다 했다.

다음 회식때 또 사장이 여비서 한테

"진달래" 하고 건배를 하자

여비서 왈



"물안개~ "

사장이 "물안개"가 모지?? 하자...

"물론 안되지 개★★야~ "


 


 

 


 

 

 

정년 퇴직후에 붙은 별칭

 

[웃으시고 더위 다 보내시라고요...해산.]   

반평생을 다니던 직장서 은퇴한뒤
그동안 소홀했던 자기충전을 위해
대학원에 다니기 시작했다
 
  

처음에 나간 곳은 세계적인 명문인 하바드대학원.
이름은 그럴싸하지만 국내에 있는 하바드대학원은...
 
 
하는 일도 없이 바쁘게 드나드는 곳이다.

하바드대학원을 수료하고는 동경대학원을 다녔다.
 
동네 경노당 이라는 것이다.

동경대학원을 마치고 나니 방콕대학원이 기다리고 있었다.
 
방에 콕들어박혀 있는것이다.
   
하바드→동경→방콕으로 갈수록 내려 앉았지만
그래도 국제적으로 놀았다고 할수 있는데 그러는사이
학위라고 할까 감투라고 할까 하는것도 몇개 얻었다.
처음 얻은 것은 화백→화려한 백수.
이쯤은 잘 알려진 것이지만

지금부터는 별로 알려지지 않은 것이다.
  
두번째로는 장노다.
교회에 열심히 나가지도 않았는데 왠 장노냐고?

기간 는 사람을 장노라고 한다는군.

 

 
장노로 얼마간 있으니 목사가 되라는 것이다.
장노는 그렇다치고 목사라니.....

적없이 는 사람이 목사라네 아멘

기독교감투만 쓰면 종교적으로 편향되었다고 할까봐
  
불교감투도 하나 썼다.
그럴듯 하게 "지공선사"

하철 짜로 타고 경노석에 정좌하여
눈감고 참선하니 지공선사 아닌가...... 
나무관세음보살.........똑똑똑....
웃음이 있는 멋진 하루를... 
 

♥♥ 첫날 밤에 치르는 6가지 전쟁(War) ♥♥

 

 

 

 

            


1. 작업에 들어가기 전에 -샤 war


2. 분위기 한참 잡고 - 누 war


3. 그녀를 위해 세 war

 

4. 열심히 세워서 - 끼 war 

5. 다 하고 나서(느낌 왔을때..) - 고마 war

 

6. 다 하고 나서(느낌 없을때..) 미 war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73 움짤엽기 동이 2017-05-17 171
172 쌍수녀 동이 2017-03-11 357
171 배..삼.... 비실..비실.,배삼룡 동이 2016-06-08 159
170 파주 길거리 품바 광현 2015-08-16 368
169 남편의 식습관. 광현 2013-12-20 421
168 소변검사 광현 2013-11-10 313
167 기분좋은 독촉전화 광현 2013-11-03 343
166 멋진 유머모음 광현 2013-10-07 441
165 벌침 광현 2013-10-02 534
164 홍애 조 ㅈ 같은소리허네,,, 광현 2013-10-02 299
163 안사돈의 고쟁이 속옷 1 광현 2013-10-02 491
162 여보, 영감! 내 말좀 들어보소! 광현 2013-10-02 330
161 웃기는 사진 웃어봐요 광현 2013-10-01 270
160 웃기는 얘기 광현 2013-09-29 253
159 전라도 다그로 달 랑 께 1 광현 2013-09-29 270
158 용한 점쟁이 광현 2013-09-28 240
157 영재들의 대화 광현 2013-09-24 279
156 글쎄, 바지를 내렸어야지!! 광현 2013-09-23 248
155 실이죠거기 선녀...19금 광현 2013-09-23 281
154 비아그라의 효능" 광현 2013-09-23 316
153 달래면,, 줄래 광현 2013-09-23 292
152 아내 왈....당신 내 남편맞아 광현 2013-09-21 235
151 서울의 전철역 이름도 가지가지 광현 2013-09-20 212
150 여자 이야기 광현 2013-09-20 233
149 똑똑한 유모어 답변 광현 2013-09-20 231
148 피곤한 어머니 버젼 광현 2013-09-20 260
147 돼지가 땅을 파는 이유 광현 2013-09-19 348
146 오타..... 광현 2013-09-19 305
145 거기다 내려놓고 오너라 광현 2013-09-17 228
144 어마나 어마나 이러지마세요19금 광현 2013-09-17 353
123456

copyrights 2013,03, (c) by p.k.h All rights reserv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