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음의동산
로그인회원등록비번분실현재접속자
   
내용없음9
내용없음10

회원등록 비번분실
Home Intro
HOT menu
포인트순 글등록순 회원님
관리자 0  
DoChoSea 0  
광현 0  
성순 0  
5 명활산 0  
6 sunlee 0  
7 산인 0  
8 청해산 0  
9 운곡 0  
10 청바지 0  
11 봉우리 0  
12 dalma 0  
13 다솜 0  
14 고등어 0  
15 무지개 0  
cache update : 30 minute



 culture life news
유머
 
작성자 광현
작성일 2013-08-24 08:50
ㆍ조회: 206  
아버지!...엄마 오셨는디요.

칠십 먹은 노인이 비아그라를 먹고

바람을 피우다 복상사를했다.

그런데 거시기만 죽지않고 서 있었다.

 

문제는 거시기 때문에

도저히 관 뚜껑을 닫을 수 없었다.

고민고민하던 큰 아들이

한가지 기발한 생각을 해냈다.


 


그리고는 죽은 아버지 귀에다 대고

작은 소리로 한마디를 했더니

아! 글쎄 발딱 서있든 거시기가

샤르르르... 죽었다.

 
신기해서 뭐라 말했냐고

가족들이 물어 보니 그말이...




















아버지!...엄마 오셨는디요.

그랬더니 사르르 시들었다.

ㅋㅋㅋㅋ.ㅎㅎㅎㅎ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43 황당한 상담원 광현 2013-09-16 218
142 보이스 피싱 애니삽입된 거 광현 2013-09-15 266
141 달래면,, 줄래 광현 2013-09-13 250
140 이런 경우 당해 보셨나요? 광현 2013-09-12 237
139 암탉 사정은 노처녀가 안다 광현 2013-09-11 231
138 삼만원짜리 광현 2013-09-07 235
137 만득이 의 거시기 광현 2013-09-07 242
136 쥐좆도 모르는 뇬" 광현 2013-09-07 198
135 왜 옷가지 벗기세요 광현 2013-09-01 247
134 남편 행복하게 죽이는 법!! 광현 2013-08-31 353
133 어느 남편의 선언 광현 2013-08-31 213
132 아버지!...엄마 오셨는디요. 광현 2013-08-24 206
131 이런 풍자 도 있네요 광현 2013-08-24 193
130 여의도 에서 인재를 모집합니다.. 광현 2013-08-24 180
129 할머니의 주민등록번호 광현 2013-08-24 247
128 씹도 못하면서 밑구녁은 광현 2013-08-24 1253
127 상부상조 광현 2013-08-03 246
126 이런짓을 왜할까??? 광현 2013-08-03 244
125 추억의 뱀장수 입담 광현 2013-08-03 270
124 유머 모음 광현 2013-07-17 358
123 니나 잘하세요 광현 2013-07-17 217
122 귀찮은 남자 정리하는 방법 광현 2013-07-06 204
121 경찰들의 내기 광현 2013-07-06 190
120 우리말속담 영어버젼 광현 2013-07-06 221
119 유모어극장 코메디40년 광현 2013-05-20 301
118 지발한 답안지 광현 2013-05-19 237
117 죽어도 좋와 광현 2013-05-19 320
116 할아버지와 자장면 광현 2013-05-19 247
115 뉘집 냉장고 인지.... 광현 2013-05-19 220
114 아빠 안잔다 광현 2013-05-18 246
123456

copyrights 2013,03, (c) by p.k.h All rights reserv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