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음의동산
로그인회원등록비번분실현재접속자
   
내용없음9
내용없음10

회원등록 비번분실
Home Intro
HOT menu
포인트순 글등록순 회원님
관리자 0  
DoChoSea 0  
광현 0  
성순 0  
5 명활산 0  
6 sunlee 0  
7 산인 0  
8 청해산 0  
9 운곡 0  
10 청바지 0  
11 봉우리 0  
12 dalma 0  
13 다솜 0  
14 고등어 0  
15 무지개 0  
cache update : 30 minute



 culture life news
유머
 
작성자 광현
작성일 2013-03-23 08:37
ㆍ조회: 337  
재치있는 며느리
옛날 옛적에 잠이 많은 며느리가 있었습니다!
어느 날 시아버지께서
며느리를 불러놓고 하시는 말씀...

얘야~ 내일은
내가 한양에 좀 다녀와야 하니
내일은 늦잠자지 말고
일찍 일어나 조반 좀 짖거라~
하며 당부에 말씀을 하자...

며느리 대답은
“네~  알겠습니다! 아버님~”해놓고
걱정이 태산 같아
날밤을 새기로 마음을 먹고 날만 새기를 기다렸다!

시간이 한참 흘러 새벽 닭이 울었다!
꼬끼오~~~꼬끼오~~~
그러자 며느리, 오~라!
날이 샜구나 하며 조반을 지으려 쌀을 가지러 갔다.
쌀 항아리가 안방에 있는지라 안방 문을
조심스럽게 열라고 하는 찰라!
안방에서 이상한 소리가 들렸다.  
다름 아닌 시아버지와 시어머니가
뜨거운 사랑을 나누고 있었다.
그리하여 며느리 쌀을 가지러 들어가지도 못하고
사랑만 끝나기를 기다리는데...

허~허~ 그런데 이게 웬일인가...
힘이 없는 노인들이 되다보니
십사리 끝나지를 안는 것이다...
며느리 기다리다 지쳐 그만
안방 앞에서 잠이 들어버렸다.
날이 훤하게 밝아 오자 사랑을 끝내고 나오던
시아버지 잠들어있는 며느리를 보자
며느리를 깨웠다.

“얘야! 그만 일어 나거라 날이 밝았다.
그만 일어나 조반 차려 오너라.“

그러자 깜짝 놀라 일어난 며느리
모기만한 소리로
"아...버...님~ 조반 못 지었어요.
죄송합니다. 아...버...님~“

그러자 며느리 속을 알지 못하는 시아버지
며느리에게 온갖 호통을 다 치셨다.
며느리는 억울했다 모라 말할 수도 없고
무슨 변명 거리라도 생각 해내야 되겠는데
좀처럼 모라고 딱 부러지게 변명할 말이
떠오르지를 않는 것이다.

그때 마침.
마당 한가운데서 암캐와 수캐가 사랑을
나누고 있는 것을 시아버지와 며느리가
그 장면을 동시에 보았다.

그러자 며느리 올치! 때는 이때다 하며
자기 무릅 팍을 손바닥으로 탁 치며 하는 말, .
“아~따~~~너도 한양~가는구나!”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83 유모차 움직이면 스커트 홀라당...몰카 광현 2013-04-04 302
82 유식한 장인 어른 광현 2013-04-04 366
81 신 선녀와 나뭇꾼 광현 2013-04-04 292
80 유머영상..19금 광현 2013-04-02 306
79 공처가 와 애처가의 특징 광현 2013-03-29 407
78 80대노인 병원에서 생긴일 광현 2013-03-28 327
77 지랄하고 자빠졌네 광현 2013-03-27 291
76 김삿갓 풍자 유머 광현 2013-03-27 344
75 화장실 유머 광현 2013-03-25 315
74 웃기는 영상 광현 2013-03-25 291
73 커플 잠 깨우는법 광현 2013-03-24 281
72 여친치마에 손넣기 죽인다 광현 2013-03-24 396
71 차위에서 은밀한 ..... 광현 2013-03-24 281
70 연애하는 남과여 광현 2013-03-23 282
69 고추 빠실분 광현 2013-03-23 316
68 재치있는 며느리 광현 2013-03-23 337
67 여자가 보낸 결혼계약서와 남자의 리플 광현 2013-03-21 240
66 A/S센터에서 있었던 에피소드 광현 2013-03-20 249
65 맞선장의 남과여 광현 2013-03-19 227
64 일본넘들의 크림빵 광현 2013-03-19 251
63 할아버지와 스튜어디스 광현 2013-03-19 221
62 빤스에서 생긴일 광현 2013-03-19 265
61 할머니의 운전실력 광현 2013-03-15 326
60 인색한 농장주인 광현 2013-03-15 258
59 호텔에서 생긴 최악의 상황 광현 2013-03-15 265
58 성질급한 노처녀 광현 2013-03-15 277
57 총각과 할머니 광현 2013-03-15 969
56 부부애...땅꾼 광현 2013-03-15 240
55 결혼 전과 결혼 후-분식집에서 생긴 일 광현 2013-03-14 289
54 사오정의 국어시험 광현 2013-03-14 328
123456

copyrights 2013,03, (c) by p.k.h All rights reserv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