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음의동산
로그인회원등록비번분실현재접속자
   
내용없음9
내용없음10

회원등록 비번분실
Home Intro
HOT menu
포인트순 글등록순 회원님
관리자 0  
DoChoSea 0  
광현 0  
성순 0  
5 명활산 0  
6 sunlee 0  
7 산인 0  
8 청해산 0  
9 운곡 0  
10 청바지 0  
11 봉우리 0  
12 dalma 0  
13 다솜 0  
14 고등어 0  
15 무지개 0  
cache update : 30 minute



 culture life news
유머
 
작성자 광현
작성일 2013-03-03 11:17
ㆍ조회: 209  
政治人의 Humor

★ 政治人의 Humor ★

1. 의회에 참석했던 처칠이 급한 볼일로 화장실엘 갔다.

마침 걸핏하면 그를 물고 늘어지던 노동당수가

먼저 와서 일을 보고 있었다...

처칠은 그를 피해 멀찌감치 떨어진 곳으로 가서 섰다.

노동당수가 “총리, 왜 날 그렇게 피하시오?”하고 물었다.

이 말에 처칠 왈......

"당신네들은

큰 것만 보면 무조건 국유화 해야 한다고 하잖소..”

2. 정계에서 은퇴한 후 여유로운 노년을 보내던 처칠이

어느날 파티에 초대 받아 참석했다.

한 부인이 반갑게 짓궂은 질문을 던졌다.

“총리님, 남대문이 열렸어요 어떻게 해결 하실거죠?”

처칠은 짐짓 아무 것도 아니라는 듯 이렇게 말했다.

“굳이 해결하지 않아도 별 문제 없을겁니다.

이미 죽은 새는 새장문이 열렸어도 밖으로 나오지는

못할 테니까요...."

3. 교통 체증으로 처칠은 의회에 30여분 늦게 도착하였다.

한 야당 의원이 처칠에게,

"총리님, 조금만 더 부지런 하시면 안될까요...

총리는 게으름뱅인가요..."

이에 처칠은,

"나처럼 아름다운 부인이 있는 사람은 침상에서 일찍

일어나기가 쉽지 않다는 것을 이해 해 주시기 바랍니다..."

4. 매우 딱딱해 보이는 '철의 여인' 대처 총리도

600명의 지도자들이 모인 한 만찬장을

조크 한 마디로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홰를 치며 우는 건 수탉이지만 알을 낳는건 암탉입니다.”

5. 1984년 재선에 도전한 레이건 대통령은

73세의 고령이 시빗거리였다.

경쟁자인 먼데일 민주당 후보가 TV 토론에서

이 문제를 건드렸다.

M: 대통령의 나이에 대해 어떻게 생각합니까?

R: 나는 이번 선거에서 나이를 문제삼을 생각은 없습니다.

M: 그게 무슨 뜻입니까?

R: 당신이 너무 젊고 경험이 없다는 사실을 정치적 목적으로

이용하지는 않겠다는 뜻입니다.

모든 청중이 박장대소 했다. 먼데일도 결국 함께 웃었다.

먼데일은 다시는 나이 갖고 문제삼지 않았다.

6. 미국 사람들이 가장 존경하는 대통령인 링컨은 사실

그렇게 호감이 가는 얼굴은 아니었다.

의회에서 어느 야당 의원이

링컨에게 악의적인 비난을 퍼부었다.

링컨은 두 얼굴을 가진 이중인격자 라는 것이었다.

이 말을 들은 링컨의 대꾸가 걸작이었다.

“만일 나에게 두 얼굴이 있었다면 이런 중요한 자리에

하필 왜 이 얼굴을 가지고 나왔겠습니까?”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53 계산은 누가 할까요? 광현 2013-03-13 258
52 놀부의 시계 광현 2013-03-12 248
51 우째 이런일이 광현 2013-03-09 313
50 된장하고 고추장이 있었는데 광현 2013-03-09 256
49 까불다 맞았어요 광현 2013-03-09 240
48 스님과 신혼부부 광현 2013-03-09 262
47 내 처녀라우 광현 2013-03-09 209
46 어느 부인의 천국 만들기 광현 2013-03-09 186
45 식인종 아빠 광현 2013-03-09 210
44 사고 싶은거 다사 광현 2013-03-09 209
43 이외수 유머모음 광현 2013-03-08 259
42 한국 이라는 나라는........... 광현 2013-03-08 225
41 부모의 운명 광현 2013-03-05 245
40 군관동무 와 여성동무 광현 2013-03-04 297
39 방귀로 알아보는 성격 광현 2013-03-03 250
38 오이가 길어진 사연 광현 2013-03-03 254
37 政治人의 Humor 광현 2013-03-03 209
36 도중에 빼는 죄가 광현 2013-03-03 208
35 그냥 냅둬 꼴려 뒤지게 광현 2013-03-01 222
34 키스........... 광현 2013-03-01 196
33 한잔의 오묘한 뜻 광현 2013-03-01 218
32 다음 용어를 북한(北韓)말로 하면 광현 2013-03-01 239
31 남편이 돌아 왔어요 광현 2013-03-01 210
30 거시기 콤풀렉스 광현 2013-03-01 236
29 '아라리' 아의 기구한 운명 광현 2013-03-01 206
28 처녀와 나그네 광현 2013-03-01 212
27 며눌 버젼 광현 2013-03-01 265
26 ☆ 이넘의 팔자 ☆ 광현 2013-03-01 209
25 추억의 코메디[구봉서 배삼용 이기동] 광현 2013-03-01 318
24 경상도 어느 시골 학교에서 생긴일 광현 2013-03-01 218
123456

copyrights 2013,03, (c) by p.k.h All rights reserv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