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음의동산
로그인회원등록비번분실현재접속자
   
내용없음9
내용없음10

회원등록 비번분실
Home Intro
HOT menu
포인트순 글등록순 회원님
관리자 0  
DoChoSea 0  
광현 0  
성순 0  
5 명활산 0  
6 sunlee 0  
7 산인 0  
8 청해산 0  
9 운곡 0  
10 청바지 0  
11 봉우리 0  
12 dalma 0  
13 다솜 0  
14 고등어 0  
15 무지개 0  
cache update : 30 minute



 culture life news
유머
 
작성자 광현
작성일 2013-02-27 16:56
ㆍ조회: 233  
도중에 빼는죄가 ..........

 


간죄 피의자 영구와 땡칠이가 법정에 섰다
 
직하게 말하면 정상을 고려 하겠으니
영구는 어떻게 했는지 말해보세요 하고
여자 판사가 말했다
 
 
 
이실직고 하는 편이 낫겠다 싶어 피의자 영구가 답변을했다
 
"판사님 그때 잘못인줄 알았지만 어차피 넣었는거
한번을 하더라도  제대로 하고 싶었습니다
 
그래서 여자를 반 죽여 놓았습니다
 
 
 
 

 
 
 
 
이번엔 피의자 땡칠이는 말해보세요
 
여자 판사가 말했다
 
 
 
아무래도 여판사의 말이 미덥지 않은 피의자 땡칠이는
 
"존경하는 판사님 죄송합니다
저는 그게 죄가 되는줄 모르고 넣었는데
 
여자가 흥분하더니
나..죽네 옴메...나...죽....어 하기에 
겁이나 얼른 뺐습니다
 

 
 

 
 
 
 
여자 판사가 형량을 언도했다
 
 
 
"피의자 영구는 형의 집행을 유예한다"
 
""피의자 땡칠이는 실형 2년을 선고한다"
 
 
 
 
땡칠이는 너무 억울하다며 여자 판사에게 항의했다
 
"판사님 제가 왜 영구보다 무거운 처벌을 받아야 합니까...??
 
 
 
 
그러자 여자 판사는 얼굴을 붉히며 조용히 말했다
 
 
 
 
 
 
 

 

 

"도중에 빼는 죄가 더 큽니다 특히 성행위 도중에...!!!?? ㅋㅋㅋ
     
이름아이콘 진산
2015-06-17 21:15
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
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
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
나죽네~~~~~~~~~~미치긋따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3 그래서 그년하고 결혼 했자나 광현 2013-03-01 232
22 화끈남 화끈여 광현 2013-03-01 276
21 염라대왕의 명판결 광현 2013-03-01 213
20 19명 다 박아 주이소 사진사 광현 2013-03-01 657
19 화장실 낙서 광현 2013-03-01 254
18 뽕간 부부 광현 2013-03-01 320
17 남편이란 존재는. 광현 2013-03-01 206
16 이모 뭐해 ㅎㅎㅎ 광현 2013-03-01 307
15 욕쟁이 초등학생 광현 2013-03-01 233
14 내가 빠는데 안서고 배겨ㅋㅋ 광현 2013-03-01 251
13 남편을 무시하는 여인의 습관 광현 2013-03-01 197
12 네 엄마도 데려가라 광현 2013-03-01 192
11 남편이 미울때 이렇게 해보세요. 광현 2013-03-01 223
10 신혼이 그리워라 광현 2013-03-01 187
9 끝까지 들어봐 광현 2013-03-01 199
8 대단한 할머니와 몽키나라 애국가 광현 2013-03-01 206
7 애인에게 이걸 먹여봐요? 광현 2013-03-01 238
6 어느 아름답다고 소문난 부인의 고해성사 광현 2013-02-28 216
5 똑똑한 답변 광현 2013-02-27 179
4 오이가 길어진 이유 광현 2013-02-27 243
3 政治人의 Humor 광현 2013-02-27 223
2 도중에 빼는죄가 .......... 1 광현 2013-02-27 233
1 한국 이라는 나라는.....! 광현 2013-02-24 232
123456

copyrights 2013,03, (c) by p.k.h All rights reserv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