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음의동산
로그인회원등록비번분실현재접속자
   
내용없음9
내용없음10

회원등록 비번분실
Home Intro
HOT menu
포인트순 글등록순 회원님
관리자 0  
DoChoSea 0  
광현 0  
성순 0  
5 명활산 0  
6 sunlee 0  
7 산인 0  
8 청해산 0  
9 운곡 0  
10 청바지 0  
11 봉우리 0  
12 dalma 0  
13 다솜 0  
14 고등어 0  
15 무지개 0  
cache update : 30 minute



 culture life news
손님영상시
 
작성자 고등어
작성일 2013-03-06 00:49
ㆍ조회: 332  
밝은 미소

      밝은 미소

      일상 생활에서 힘이 들고 지칠때는 내 모든것을 이해하고 감싸주시던 어머니의 따뜻한 사랑으로 미소 지으며 어루만져 주시던 그 기억들을 생각하고 그것을 마음에 담아보십시오. 그리고 내 자신의 삶이 불안해 질 때마다 아버지의 굳은 의지의 삶을 생각하며 온 가족에게 보여주셨던 믿음직한 웃음을 가슴에 담아 보십시오. 그러면 어느새 마음은 새로운 평화를 느끼고 든든함을 얻게 될 것입니다. 이처럼 가슴에서 순간, 순간 그리는 마음은 나를 사랑해 주시던 이들의 웃음으로 인해 새로운 빛과 용기를 일으키게 되므로 "밝은 미소"는 생활의 여유로움을 가져다주는 삶의 샘물과도 같은 것이랍니다. 나에게 주어진 삶 중에서 나를 바라보며 나의 못난 모습까지도 웃음으로 감싸 줄 수 있다면 그것은 분명히 나의 행복일 것이며 나 또한 나를 사랑하는 사람에게 함박 웃음으로 힘이 되고 싶은 마음이 무한정 일어날 것입니다. 그러나 "밝은 미소"를 가지려면 먼저 자신의 마음을 예쁘고 아름답게 해야합니다 그런다음 나를 사랑해주는 사람에게 속삭여보세요 나는 당신을 진정으로 사랑한다고...... 그리고는 또 말하세요 "당신의 밝은 웃음을 내 마음에 살포시 안았더니 당신의 심장이 나의 가슴에서 뛰네요" 라고.... 그러면 그이도 당신을 사랑할 것 입니다 회원님들 안녕하세요... 만물이 겨울잠에서 깨어난다는 경칩입니다. 움 추린 어깨 펴시고 새로운 봄 힘찬 한주 맞으시기를 기원 하겠습니다. 초봄 날씨에 감기조심 하시고 항상 몸 건강관리 잘 하세요. 그리고 아름다운 시글.사진.댓글 과 저희 카페 방문에 감사 합니다. http://cafe.daum.net/grimm47 [그림나라와시음악]
               
          이름아이콘 고등어
          2013-03-06 00:50
          광현님 새로운 홈 오픈 축하 합니다...
             
          이름아이콘 광현
          2013-03-06 02:49
          안녕하시지요. 번거롭게해 드려서 죄송합니다. 감사합니다. 즐거운 시간 되시고 건강 하세요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957 어디로 간 걸까 - 우홍배 청해산 2015-12-05 982
          956 멀리도 가까이도 아닌 1 선이사랑 2013-06-12 437
          955 그거 아니? 1 qkfkarlf 2013-03-29 401
          954 봄길 -정호승 2 사랑하나 2015-04-11 399
          자료올릴때 ctrl-v 해서 올리세요 광현 2013-03-03 391
          952 하얀 그리움 - 시 / 청호 윤봉석 1 청해산 2013-06-20 374
          951 아. 지금은 봄 / 김섷하 1 진니아 2013-04-02 363
          950 봄비 /이용수 1 다솜 2013-04-19 360
          949 페이지 넘기기 1 sunlee 2013-03-30 350
          948 내 마음에 그려놓은 사람 1 할부지 2013-03-20 346
          947 아름다운 사람을 만나고 싶다(휀리롱펠로우) 진니아 2013-12-02 342
          946 내 사랑하는 친구야 1 광현 2013-02-27 340
          945 10월의 가을 - 시/장성우 청해산 2013-10-20 336
          944 봄.봄.봄 - 시.바위와 구름 1 청해산 2013-03-10 334
          943 서귀포70리 1 산인 2013-03-01 333
          942 밝은 미소 2 고등어 2013-03-06 332
          941 외로울때는 1 광현 2013-03-27 331
          940 봄 소 식 - 시 . 장 성 우 1 청해산 2013-03-20 330
          939 연희 숲 속 "벚꽃의 향연" 2 다솜 2013-05-01 329
          938 손뼉을 쳐라 1 봉우리 2013-05-01 329
          937 인생에도 색깔이 있습니다 1 고등어 2013-05-24 325
          936 이중 마스크 sunlee 2013-03-01 324
          935 잃어진 추억을 되사려 안고/글☞바위와 구름 1 동이 2013-04-13 323
          934 봄 편지 - 정기모 1 고등어 2013-03-31 323
          933 봄시 걸작선 1 백일홍 2013-03-08 321
          932 내가 사랑하는 사람 / 정호승 [낭송:한송이] 1 야생화 2013-07-08 320
          931 중년의 가슴에 6월이 오면 / 이채 1 동이 2013-06-03 317
          930 원 4조각 마스크 1 sunlee 2013-05-07 316
          929 겨울 길목에는 / 김송배..테스트 성순 2013-03-03 313
          928 삶의 향기 1 산인 2013-03-25 311
          12345678910,,,32

          copyrights 2013,03, (c) by p.k.h All rights reserv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