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음의동산
로그인회원등록비번분실현재접속자
   
내용없음9
내용없음10

회원등록 비번분실
Home Intro
HOT menu
포인트순 글등록순 회원님
관리자 0  
DoChoSea 0  
광현 0  
성순 0  
5 명활산 0  
6 sunlee 0  
7 산인 0  
8 청해산 0  
9 운곡 0  
10 청바지 0  
11 봉우리 0  
12 dalma 0  
13 다솜 0  
14 고등어 0  
15 무지개 0  
cache update : 30 minute



 culture life news
손님영상시
 
작성자 동이
작성일 2015-06-20 14:46
ㆍ조회: 151  
우리각시 불쌍해서 어쩌나
     
이름아이콘 광현
2015-06-21 06:54
존족상해라는게 어더헌것인지 자세히는 알수없지만 그리 죄값이 무서운건가요. 무슨 방법을 찾아봐야지 그리 엄해서야 어디 사람이 견딜수 있겠어요. 있는넌들은 죄값도 가볍더구만 없는 서민은 이래저래 고생이네요.
법에서도 없는 사람들을 보호해주는 방도를 취해야지 형평의 원칙에 어긋나면 안되는데 좋은 방법이 없는가 찾아보세요. 법의 선처라는게 있을겁니다.그나저나 마음고생이 이만저만이 아니겠네요. 안타까워서 어찌하나 .아이들도 있을것인데 .마음만 아파한다고 되는게 아니라 여러모로 방법을 찾아 보세요.
   
이름아이콘 동이
2015-06-21 12:36
《Re》광현 님 ,안녕하세요 선생님 1년성고 받아는대 정신불열 병으러 판결 되습니다 그래서 치료 감옥 가게되면 기간 없다 합니다 어떤 사람은 15년 동안 살고 나와다고 하더군요 존속상해는 살인제 밑에 입니다
부모님 폭행제 그리고 건저물방학 미수 그리고 탄원서도 매번 보네습니다
걱정 해주시니 너무 감사 합니다 줄거운 휴일 되십시오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352 가을기도 꽃향기 2015-09-14 107
351 나이만큼 그리움이 온다 산인 2015-09-14 112
350 어여쁜 가을이 되어 할부지 2015-09-13 111
349 가을에 피는 꽃 꽃향기 2015-09-11 110
348 닥풀꽃 다솜 2015-09-10 107
347 가을이 오면 - 우홍배 청해산 2015-09-10 119
346 가을꽃 꽃향기 2015-09-09 110
345 가을이 오면 _용혜원 할부지 2015-09-05 115
344 하늘꽃 꽃향기 2015-09-03 127
343 단순하게 사는 일 산인 2015-08-31 113
342 인동초忍冬草 - 장성우 청해산 2015-08-30 107
341 사랑하고 싶은 당신 1 할부지 2015-08-27 122
340 사랑과 영혼 /전명옥 1 설원 2015-08-25 115
339 아름다운 계절 앞에서 - 정기모 1 청해산 2015-08-20 125
338 눈부신 세상 1 산인 2015-08-17 123
337 내가 사랑하는 사람아 1 할부지 2015-08-15 124
336 도라지 꽃.2 / 주응규 1 야생화 2015-08-13 146
335 바다를 보며 - 강진규 1 청해산 2015-08-10 133
334 八月 밤 호수가에서 1 바위와구름 2015-08-09 117
333 이런 사람 하나 있습니다 1 할부지 2015-08-03 125
332 내면의 소리 1 산인 2015-08-03 120
331 고향 1 꽃향기 2015-08-02 125
330 沈默이 아닙니다 - 바위와 구름 1 청해산 2015-07-30 144
329 마음의 눈물 1 꽃향기 2015-07-29 136
328 함께 있으면 좋은 사람 1 할부지 2015-07-27 135
327 마음에 내리는 비 //소리새/박종흔 1 동이 2015-07-27 175
326 하늘 / 허종열 1 다솜 2015-07-22 169
325 하루 종일 비가 내리는 날은 1 할부지 2015-07-21 180
324 그 길이 멀다 한들 / 운봉 공재룡 1 야생화 2015-07-21 154
323 7월의 戀歌 /글/ 바위와 구름 1 동이 2015-07-20 127
1,,,11121314151617181920,,,31

copyrights 2013,03, (c) by p.k.h All rights reserv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