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음의동산
로그인회원등록비번분실현재접속자
   
내용없음9
내용없음10

회원등록 비번분실
Home Intro
HOT menu
포인트순 글등록순 회원님
관리자 0  
DoChoSea 0  
광현 0  
성순 0  
5 명활산 0  
6 sunlee 0  
7 산인 0  
8 청해산 0  
9 운곡 0  
10 청바지 0  
11 봉우리 0  
12 dalma 0  
13 다솜 0  
14 고등어 0  
15 무지개 0  
cache update : 30 minute



 culture life news
손님영상시
 
작성자 선이사랑
작성일 2013-06-28 16:08
ㆍ조회: 233  
어느새 이만큼 와버렸나
어느새 이만큼 와버렸나



-써니-






불볕 같던 더위는
수줍은 듯 숨어버리고.
내 어깨의 짐은 아직도
남았네




머리를 쳐들고 일어나는
가눌 길 없는 서러움
버릴 곳이 없구나




어디든 기대어 한없이
토해내고 싶은
참으로 야속한
공허한 내 마음은….
때를 만난 듯
허물어져 간다





멀리서라도 지켜주듯
별 하나 떠있더니
그마저
짙게 깔린 구름 사이로
달아나버렸나
나를 닮은 듯한
새 한 마리
어두워진 하늘로
떠나지 못해
구석진 난간에
없는 듯 숨은 듯 앉아있구나






못다 한 내 사랑
진종일 내내
온밤 내내
쏱아부어대는 빗속으로
추적추적 떠내려간다
가을 속으로 걸어간다.
     
이름아이콘 광현
2013-07-10 05:53
답글이 늦었네요 더운 날씨에 건강 조심 하세요. 귀한글 감사드립니다.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30 풍요로운 한가위 다솜 2013-09-14 237
129 왕십리 / 김소월 1 꽃향기 2013-09-13 260
128 가을을 맞으며...시 8편 청해산 2013-09-10 222
127 일몰 / 은영숙 바람길 2013-09-07 191
126 인생의 무게 선이사랑 2013-09-06 220
125 詩人 - 金設河 시모음 DoChoSea 2013-09-05 222
124 나이드는 기술 산인 2013-09-02 224
123 인연도 아닌 친구도 아닌 . . . 봉우리 2013-09-02 255
122 한 점 구름이고 싶습니다 - 시 / 바위와 구름 청해산 2013-08-30 231
121 접동새 꽃향기 2013-08-27 221
120 안녕하ㅔ요 꽃향기 2013-08-25 218
119 홍련의 시와 사랑 4편 청해산 2013-08-22 211
118 사랑이 싹트던 날 산인 2013-08-19 214
117 하늘 같은 지도자보다 바다 같은 지도자 봉우리 2013-08-17 215
116 그대 날 잊지 마오 선이사랑 2013-08-16 225
115 공갈못 노래비 설원 2013-08-15 221
114 안녕하세요? sunlee 2013-08-14 217
113 가는 길 / 김소월 꽃향기 2013-08-14 223
112 찔래꽃 청해산 2013-08-10 240
111 왕십리 / 김소월 꽃향기 2013-08-08 232
110 내 혼에 산인 2013-08-05 220
109 야 <夜 >의 우적 <雨摘> 꽃향기 2013-08-02 229
108 달 가는 하늘 / 은영숙 바람길 2013-08-01 270
107 그 대사랑 선이사랑 2013-08-01 211
106 꿈의 詩 6편 청해산 2013-07-30 214
105 나그네 인생길이 꽃향기 2013-07-29 248
104 배찬희의 걸작시 진니아 2013-07-26 225
103 여름비 가슴에 젖다 꽃향기 2013-07-25 249
102 가장 좋은 벗 산인 2013-07-22 239
101 당신과 나의 사랑이 아름다웠으면 좋겠습니다 / 이채 동이65 2013-07-21 240
1,,,21222324252627282930

copyrights 2013,03, (c) by p.k.h All rights reserv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