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음의동산
로그인회원등록비번분실현재접속자
   
내용없음9
내용없음10

회원등록 비번분실
Home Intro
HOT menu
포인트순 글등록순 회원님
관리자 0  
DoChoSea 0  
광현 0  
성순 0  
5 명활산 0  
6 sunlee 0  
7 산인 0  
8 청해산 0  
9 운곡 0  
10 청바지 0  
11 봉우리 0  
12 dalma 0  
13 다솜 0  
14 고등어 0  
15 무지개 0  
cache update : 30 minute



 culture life news
손님영상시
 
작성자 무지개
작성일 2013-07-08 11:26
ㆍ조회: 254  
님의 목소리 들리는듯 합니다


장마라지만 우리가 사는 지역은 
비가 그리 많이 오지 않더니 오늘은 
많이도 내리는군요.

그저께 고모님이 돌아가셨는데
편안히 가시라고 연도해 드렸건만
한많은 여인의 삶이라 이쉬움이
많아 흘리시는 눈물인지 장지에 갔다온
동생의 신발과 바지가 엉망이 되었습니다.

후둑후둑 내리더니 밤에도 낮에도
내렸다 멈쳤다 반복하는 비를 바라보며
커피 한 잔 마시는데
아파트 마당에 떨어지는 빗소리가
정겹게 들려옵니다~


지금은 그렇지만
하루
이틀 
계속 내리면 지겹다고 또
투덜 거리겠지요~~


그래도
비오는 오늘이 저는 좋습니다. 

베란다에 목을빼고
화단에 떨어지는 빗방울을 바라보니
떨어질때마다
동그란 원을 그립니다....


그리운 님의 얼굴~~
그렸다. 지웠다
지우고, 그리고...반복하더니
결국 지워버리고 맙니다....


무섭게 쏟아지는 빗줄기속에
님의 목소리 들리는듯 합니다......^^*


 


- 비내리는 오후 무지개 -

<EMBED style="FILTER: invert; WIDTH: 0px; HEIGHT: 0px" height=0 type=application/octet-stream width=0 src=http://cfs13.planet.daum.net/upload_control/pcp_download.php?fhandle=NHZGWjdAZnMxMy5wbGFuZXQuZGF1bS5uZXQ6LzEwOTI0NjM4LzAvMjQubXAz&amp;filename=24.mp3 allowScriptAccess="sameDomain" allowNetworking="internal" allowNetworking='internal' allowScriptAccess='sameDomain'>
     
이름아이콘 광현
2013-07-10 06:02
큰일을 치루셨군요. 고생 하셨읍니다.사람은 누구나 한번은 가야할길 인거 같아요 비껴 갈수없는게 인생일겁니다. 더운 날씨에 고생 하셨읍니다.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05 나그네 인생길이 꽃향기 2013-07-29 247
104 배찬희의 걸작시 진니아 2013-07-26 224
103 여름비 가슴에 젖다 꽃향기 2013-07-25 248
102 가장 좋은 벗 산인 2013-07-22 236
101 당신과 나의 사랑이 아름다웠으면 좋겠습니다 / 이채 동이65 2013-07-21 240
100 여름비 가슴이 젖다 - 시/장성우 청해산 2013-07-20 241
99 혹서일기 1 설원 2013-07-17 222
98 계곡 1 꽃향기 2013-07-17 218
97 찾습니다 1 봉우리 2013-07-16 220
96 한걸음 떨어져서 가면 1 고등어 2013-07-15 231
95 어느 소녀의 사랑 이야기 1 선이사랑 2013-07-13 224
94 아! 1 꽃향기 2013-07-12 226
93 하늘을 바라보며 1 꽃향기 2013-07-10 218
92 7월의 戀歌 - 시 / 바위와 구름 1 청해산 2013-07-10 232
91 님의 목소리 들리는듯 합니다 1 무지개 2013-07-08 254
90 밝은 얼굴 1 산인 2013-07-08 207
89 내가 사랑하는 사람 / 정호승 [낭송:한송이] 1 야생화 2013-07-08 281
88 그대에게 의미있는 일 1 봉우리 2013-07-01 223
87 누군가 행복할 수 있다면 - 시.용혜원 1 청해산 2013-06-30 246
86 6월의 아침 / 오은서 1 야생화 2013-06-28 242
85 어느새 이만큼 와버렸나 1 선이사랑 2013-06-28 230
84 생각은 인생의 소금 1 산인 2013-06-24 251
83 하얀 그리움 - 시 / 청호 윤봉석 1 청해산 2013-06-20 338
82 늘 그리운 사람 1 할부지 2013-06-19 268
81 인간은 만남을 통해 살아간다 1 고등어 2013-06-19 241
80 그대 향기에 / 은영숙 1 바람길 2013-06-19 226
79 곡선의 길 1 봉우리 2013-06-17 212
78 그녀를 만나_동이 1 동이 2013-06-16 265
77 중년의 세월 / 이채 1 동이 2013-06-15 246
76 시를 쓰다 / 화경 이점숙 1 야생화 2013-06-13 252
1,,,212223242526272829

copyrights 2013,03, (c) by p.k.h All rights reserv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