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음의동산
로그인회원등록비번분실현재접속자
   
내용없음9
내용없음10

회원등록 비번분실
Home Intro
HOT menu
포인트순 글등록순 회원님
관리자 0  
DoChoSea 0  
광현 0  
성순 0  
5 명활산 0  
6 sunlee 0  
7 산인 0  
8 청해산 0  
9 운곡 0  
10 청바지 0  
11 봉우리 0  
12 dalma 0  
13 다솜 0  
14 고등어 0  
15 무지개 0  
cache update : 30 minute



 culture life news
손님영상시
 
작성자 봉우리
작성일 2013-07-16 08:39
ㆍ조회: 251  
찾습니다

<center>즐겁고 행복이 넘치는 하루 시작하세요!</cneter><br><br>
<center>
 <table border=7 bordercolor=#CCCCFF cellspacing=5 WIDTH="500" HEIGHT="350"><tr><td>
 <br><center>
<b><font size=4>찾습니다<b></font><br><br>
 <center>
 <img src="http://cfile264.uf.daum.net/image/026A824B51C68EBC0E14E4"
width=400 height=280>
 <center>
<pre>
 <center><PRE><FONT face=Verdana color=#3333CC><span id="style" style="line-
height:20px">
<font size=4><b> 찾습니다</b></font size>

우선 특징을 말씀드리겠습니다.
산을 산이라 하고 물을 물이라 합니다.
몸을 옷으로 감추지도 드러내 보이려 하지도 않습니다.
물음표도 많고 느낌표도 많습니다.
곧잘 시선이 머뭅니다.
마른 풀잎 하나가 기우는 소리에도 귀를 기울이고
옹달샘에 번지는 메아리결 한 금도 헛보지 않습니다.
아침에 일어날 때마다 오늘은 무슨 좋은 일이 있을까
그 기대로 가슴이 늘 두근거립니다.
이것을 지나온 세월 속에서 잃었습니다.
찾아주시는 분은 제 행복의 은인으로 모시겠습니다.
그것이 무엇이냐고요? 흔히 이렇게들 부릅니다.
'동심'

- 정채봉의 시《찾습니다》중에서 -

* ‘해맑음, 순수함, 천진함, 때묻지 않음'
삶에 지친 어른들이 기댈 곳은 어디일까요?
어쩌면 '동심'일지도 모릅니다. 마음의 처음 모습인 동심,
그 진실한 마음의 힘을 경험한 사람은 그 힘을 필요로 하는
그 누군가를 위해 기꺼이 그 힘을 나누어 줄 것입니다.
여러분도 이제 다들 그 '동심'을 찾으셨는지요? 
 
<br><br>
 <center><a href="http://cafe.daum.net/sam3239" target="_self" align=right><font color=blue size=3>☞ 정삼조 </font></a></center>
 </td></tr></table></td></tr></table></td></tr></table>
<CENTER><IMG src="http://i.photo.empas.com/paul0422/paul0422_2/sp/778/%20근.gif"></center>
 </tr></td></table>
 <EMBED src=http://y5line.com.ne.kr/412pop/014ChangingPartner.asf width=350 height=40
invokeURLs="false" AllowScriptAccess="never" volume="0" loop="-1" autostart="true"> 
    </td>
 </td></tr></table></td>
    
 
   </td>
     
이름아이콘 봉우리
2013-07-16 08:44
광현님 안녕하세요!
제가 요령을 알지 못해서 프로그램이 뜨지 않는군요!
무엇이 잘 못됬는지 좀 아르켜주시면 감사하겎습니다.
내내 건강하세요!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824 겨울 연가 /이해인 설원 2013-12-22 251
823 혹서일기 1 설원 2013-07-17 251
822 찾습니다 1 봉우리 2013-07-16 251
821 아! 1 꽃향기 2013-07-12 251
820 생의 짙은 열기속에 - 시/이정규 청해산 2013-11-25 250
819 한 점 구름이고 싶습니다 - 시 / 바위와 구름 청해산 2013-08-30 248
818 인생의 무게 선이사랑 2013-09-06 247
817 그대 날 잊지 마오 선이사랑 2013-08-16 247
816 내 사랑하는 아들 딸들아 나는 죄인이다[퍼온글] 1 광현 2014-04-23 246
815 홈을 옮겼어요. 다솜 2013-12-09 246
814 詩人 - 金設河 시모음 DoChoSea 2013-09-05 246
813 비움과 채움, 채움과 비움 봉우리 2013-11-01 245
812 내게 사랑의 의미는 선이사랑 2013-10-19 244
811 행복한 추석(한가위) 되세요. ~~ ^^ 고등어 2013-09-17 244
810 가을을 맞으며...시 8편 청해산 2013-09-10 244
809 그대 향기에 / 은영숙 1 바람길 2013-06-19 244
808 진달래꽃 / 김소월 꽃향기 2014-02-10 243
807 조건없는 사랑 선이사랑 2013-09-20 243
806 계곡 1 꽃향기 2013-07-17 243
805 어느 소녀의 사랑 이야기 1 선이사랑 2013-07-13 243
804 가을은 아픔이더라 /水靜신영순 설원 2013-11-30 242
803 접동새 꽃향기 2013-08-27 242
802 하늘 같은 지도자보다 바다 같은 지도자 봉우리 2013-08-17 242
801 공갈못 노래비 설원 2013-08-15 242
800 가는 길 / 김소월 꽃향기 2013-08-14 242
799 아름다운 계절 1 늑대 2013-10-13 241
798 내 혼에 산인 2013-08-05 241
797 즐거운 명절 맞이하세요. 다솜 2014-01-30 240
796 나이드는 기술 산인 2013-09-02 240
795 하늘을 바라보며 1 꽃향기 2013-07-10 240
12345678910,,,32

copyrights 2013,03, (c) by p.k.h All rights reserv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