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음의동산
로그인회원등록비번분실현재접속자
   
내용없음9
내용없음10

회원등록 비번분실
Home Intro
HOT menu
포인트순 글등록순 회원님
관리자 0  
DoChoSea 0  
광현 0  
성순 0  
5 명활산 0  
6 sunlee 0  
7 산인 0  
8 청해산 0  
9 운곡 0  
10 청바지 0  
11 봉우리 0  
12 dalma 0  
13 다솜 0  
14 고등어 0  
15 무지개 0  
cache update : 30 minute



 culture life news
손님영상시
 
작성자 무지개
작성일 2017-11-24 16:40
ㆍ조회: 30  
리필

후회되는 날은
때로 불친절했던 날과
때로 무표정 했던 날과
때로 잘난척 했던 날과
때로 좌절속에 헤메었던 날이다

만족스런 날은
만나는 모두에게 친절했던 날과
만나는 모두에게 미소로 답한 날과
만나는 이들에게 조금은 겸손했던 날과
미약하나마 필요한 곳에  도구의 역활을 했던 날이다

날마다 오는 날이지만
같은 시간 같은 날은 없다
날마다 다시 리필 된 날들
그 날들이 모여 인생이 된다
리필될 날들도 그리 많이 남아있지 않지만......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671 가야할 길은 어디인가 - 안수동 청해산 2018-02-20 40
670 줄거운 명절 되세요 동이 2018-02-15 40
669 사순절이 오면.... 무지개 2018-02-10 39
668 눈꽃 동이 2018-02-09 35
667 세상 속에서 만난 인연 할부지 2018-02-04 33
666 삶은 섬이다. 산인 2018-02-04 35
665 달밤에 홀로 동이 2018-01-29 38
664 잃을 것과 얻을 것 산인 2018-01-21 45
663 너를 만나러 가는 길 할부지 2018-01-20 37
662 바람속에 묻힌 그리움 - 전현숙 청해산 2018-01-20 29
661 벚꽃나무 다솜 2018-01-18 31
660 그리움의 향기 동이 2018-01-17 35
659 겨울 산에서 꽃향기 2018-01-14 34
658 가을비 다솜 2018-01-13 29
657 늘 그리운 사람 할부지 2018-01-10 33
656 흐르는 강물처럼 동이 2018-01-10 32
655 추억으로 산인 2018-01-07 32
654 당신만 사랑했습니다 할부지 2018-01-05 31
653 눈물.여자 동이 2018-01-01 31
652 아듀 2017 1 다솜 2017-12-29 37
651 Happy New Year 2018!! 1 청해산 2017-12-28 38
650 날마다 보고 싶은 그대 할부지 2017-12-26 30
649 기다림 산인 2017-12-24 34
648 성탄절 다솜 2017-12-21 32
647 메리크리 동이 2017-12-20 33
646 메리크리스마스 할부지 2017-12-20 27
645 겨울 그링움 둘 - 황규환 청해산 2017-12-20 34
644 가을을 좋아하는 이유 .윤보영 동이 2017-12-14 33
643 그리우면 그리운대로 할부지 2017-12-10 27
642 눈 오는 저녁 꽃향기 2017-12-10 33
12345678910,,,30

copyrights 2013,03, (c) by p.k.h All rights reserve